[마을의 유래] 남곡리  
▶남곡리
구역개편에 따라 미산과 덕산리를 병합하고 칠봉산의 남쪽에 있다 하여 "앞실"이라 하다가 이 때 남곡리로 개칭하였다.

⊙ 남곡 : "앞실" 또는 압실(鴨室)이라 하며 칠봉산 남쪽에 기슭에 이룩된 마을이며 서쪽에 "정자폭포"가 있고 아래에는 용소가 위에는 사가정이 있다. "짤룩고개" 모퉁이를 돌아 농암면 선곡으로 간다.

⊙ 덕산 : 덕교리라고도 하며 서남쪽에 성주봉이 있어 덕기가 어리는 마을이며 마을 가운데에 옛날 "솟대"를 세웠던 "솟대배기"가 있고 동북쪽에는 수령을 알 수 없는 큰 "팽나무"가 서 있다. "황용골" 모퉁이를 돌아 솔안으로 간다.

⊙ 모산 : "밀뫼"라 하며 서쪽에는 송내(솔안) 마을이 있다. 마을 뒷 산이 마치 밀을 노적해 놓은 모양과 같다하여 "밀뫼"라 하고 한역하여 모산이라 하였다 한다. "노루목고개"와 경사가 조금 완만한 "늦은목고개"로 황령리의 어항(於項)과 내왕한다.

⊙ 미산 : 마을 뒷산의 월경(月景)이 아미산(娥眉山)과 같이 아름답다.

⊙ 점촌 : "점마"라 하며 옛날 옹기점이 있었던 재 밑에 있는 마을이다.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창닫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