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마을의 유래] 장암리  
▶장암리
본래 상주군과 함창군 지역인데 구역개편에 따라 수예, 관기리와 함창군 상서면의 구미리 일부를 병합하고 이 곳 작약산에 있는 장암의 이름을 따서 장암리로 하였다 한다.

⊙ 관기 : "관터"라 하며 옛날 이 곳에"새재"로 통하는 역말을 관리하는 관사가 있었다 한다.

⊙ 명당골 : 음양택의 명당이 많은 골이라 하며 "뭇고개"로 무릉리 "신당"과 상통한다.

⊙ 원당 : "원댕이"이라 하고 원당이라 쓰기도 하며 윗쪽을 "웃마"라 한다. "다리재"로 두곡리의 "포양"과 "작은갈티"(소갈령)로는 농암면 "사현리"로 상통한다.

⊙ 어운 : "어댕이"이라 하며 마을의 모양이 물고기와 같다 하며 "넌더래기재"로 두곡리의 "띠실"과 "큰갈티"(대갈령)로는 수예리와 통한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창닫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