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마을의 유래] 무릉리  
▶무릉리
본래 상주군과 함창군의 지역인데 구역개편에 따라 세곡, 신당, 상리 및 함창군 상서면의 신리, 아천리의 각 일부를 병합하고 이 곳 산천의 경관이 무릉도원을 방불하게 한다는 뜻으로 무릉리라 하여 은척면에 편입되었다.
⊙ 세곡 : "가는골"이라 하며 좁고 깊은 골 안의 마을이며 한 때 예미지간이 공씨 유세지처라는 지리설에 따라 공씨들이 모여 살기도 하였다.

⊙ 신당 : "신댕이"아라 하며 연당이 있고 서당이 세워졌던 유서깊은 마을이다. "목고개"로 "참샘골"을 지나 "어문골"로 간다.

⊙ 신리 : 무릉초등학교가 있는 곳으로 새로 이룩된 마을이다. 북쪽에 "서당마"가 있으며 들 가운데에는 기암 두 개가 가지런히 서 있다. "빈산모랭이"로 두곡리의 "암소미기"와 내왕한다.

⊙ 한천동 : "찬샘골"이라 하며 사시절 찬 물이 난 샘이 있다.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창닫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