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마을의 유래] 문암리  
▶문암리
구역개편에 따라 와동을 병합하여 기암이 많다는 연유로 문암리라 하였다 한다.

⊙ 문암 : "문바위"라 하며 마을 어귀에 넓직한 바위가 있고 이 바위 위에서 시인묵객들이 시회를 자주 열어 문암이라 하였으며 이에 연유하여 동명도 문암이 되었다 한다. 남쪽에 문암지가 있다.

⊙ 도내 : "도래"라 하며 문암 서쪽의 큰 길 안쪽에 위치한 마을이며 서북쪽에 와동(지와골)이 있다. 와동지가 있고 "골티골고개"로는 와동에서 두곡과 내왕한다.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창닫기